快捷搜索:

‘기획 청사진’에서 아름다운 ‘현실의 화폭’

5월 28일 촬영한, 장쑤 쑤저우(蘇州)시 우장구 펀후(汾湖)고신기술개발구에 자리한 캉리 엘리베이터 테스트 타워(드론 촬영). [촬영/ 신화사 기자 리보(李博)]

288m 높이의 장쑤(江蘇) 우장(吴江) 캉리(康力) 엘리베이터 테스트 타워에 올라가면 강남수향의 아름다운 풍경이 한눈에 안겨온다. 장쑤와 상하이를 연결하는 ‘단절도로’의 빠른 건설과 더불어, 상하이와 장쑤, 저장(浙江)을 가로 탄 ‘강남수향 응접실’이 곧 베일을 벗게 된다.

인프라에서 공공서비스에 이르기까지, 방역에서 혁신 협동에 이르기까지, 창장(長江)삼각주 일체화 발전이 새로운 단계에 들어섰다. 작년 5월 중앙정치국이 ‘창장삼각주 지역 일체화 발전기획 개요’를 심의한 1년 이래, 장쑤, 저장, 안후이(安徽)와 상하이 3성1시가 각각 행동방안을 출범해 ‘기획 청사진’이 ‘현실적인 화폭’으로 가시화될 수 있도록 창장삼각주 일체화·고품질 발전을 대대적으로 추동하고 실시했다.

원문 출처: 신화사

您可能还会对下面的文章感兴趣: